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이란 무엇입니까? |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전략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이란 데이터베이스, 애플리케이션, IT 프로세스를 클라우드로 전송하거나 클라우드 사이에 옮기는 프로세스입니다.

Share facebook icon linkedin icon twitter icon email icon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학습 목표

이 글을 읽은 후에 다음을 할 수 있습니다:

  •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이 무엇인지 알아보세요.
  • 기업이 클라우드로 옮겨야 하는 이유를 알아보세요.
  • 클라우드로 마이그레이션 시 어려움을 알아보세요.
  • 다양한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전략을 알아보세요.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이란 무엇입니까?

인터넷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이란 디지털 비즈니스 운영을 클라우드로 옮기는 프로세스입니다.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은 물리적인 이전과 비슷하지만, 실제 물건을 포장하고 옮기는 대신 데이터, 애플리케이션, IT 프로세스를 한 데이터 센터에서 다른 데이터 센터로 옮긴다는 점에서 다릅니다. 작은 사무실에서 큰 사무실로 이전하는 것처럼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은 많은 준비와 사전 작업이 필요하지만, 일단 완료하면 비용이 절감되고 유연성이 확대됩니다.

많은 경우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은 온프레미스나 레거시 인프라에서 클라우드로 이전하는 것을 설명합니다. 하지만 이 용어는 한 클라우드에서 다른 클라우드로 마이그레이션하는 것에도 적용될 수 있습니다.

레거시 인프라란 무엇입니까?

컴퓨팅 분야에서 하드웨어나 소프트웨어는 낡았지만, 여전히 사용 중인 경우 "레거시"로 간주합니다. 레거시 제품과 프로세스는 일반적으로 최신 솔루션처럼 효율적이거나 안전하지 않습니다. 레거시 시스템을 고집하는 기업은 경쟁사에 뒤처질 수 있습니다. 데이터 침해 위험도 높습니다.

레거시 소프트웨어나 하드웨어는 신뢰성이 떨어지거나 속도가 느려지거나 원 제작사의 지원을 더 이상 받지 못할 수 있습니다. 일례로 Windows XP를 들 수 있습니다. 레거시 운영 체제로서 2001년 발표된 후, 후속 Windows 버전이 성능을 앞질렀고 Microsoft는 더 이상 패치나 업데이트를 제공하여 Windows XP를 지원하지 않습니다.

인프라에는 서버, 네트워킹 장비, 애플리케이션, 데이터베이스, 기타 중요 비즈니스용 소프트웨어나 하드웨어가 있습니다. 낡은 서버나 물리적 방화벽 같은 레거시 인프라는 기업의 비즈니스 프로세스의 속도를 떨어뜨릴 수 있습니다. 원 제작사가 더 이상 제품을 지원하지 않고 보안 패치를 배포하지 않기 때문에 보안 위험도 증가할 수 있습니다.

레거시 인프라는 일반적으로 온프레미스에 호스팅됩니다. 즉, 조직이 운영하는 건물이나 사업장에 물리적으로 위치합니다. 예를 들어 많은 기업은 직원이 근무하는 동일한 건물에 온프레미스 데이터 센터를 호스트합니다.

온프레미스 레거시 인프라를 사용하는 기업은 클라우드 컴퓨팅의 장점을 경험할 수 없습니다. 이 때문에 대부분의 기업들은 최소한 부분적으로 클라우드로 마이그레이션했습니다.

클라우드로 마이그레이션했을 때 대표적인 장점은 무엇입니까?

  • 확장성: 클라우드 컴퓨팅을 확장하여 온프레미스 인프라보다 훨씬 간편하게 더 많은 워크로드와 더 많은 사용자를 지원할 수 있습니다. 클라우드를 사용하지 않을 경우, 이러한 작업에 기업은 추가 물리적 서버, 네트워킹 장비 또는 소프트웨어 라이선스를 구매하고 설정해야 합니다.
  • 비용: 클라우드 공급자가 유지보수와 업그레이드를 처리하기 때문에 클라우드로 마이그레이션한 기업은 IT 운영비를 크게 절감할 수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기업은 운영하는 데 집중하는 대신 신제품 개발이나 기존 제품의 개선 등 비즈니스에 가장 중요한 필요 사항에 투입하는 자원을 늘릴 수 있습니다.
  • 성능: 클라우드로 마이그레이션하면 고객이 느끼는 성능과 전반적인 사용자 경험을 개선할 수 있습니다. 다수의 온프레미스 서버 대신 클라우드 데이터 센터에 애플리케이션이나 웹사이트가 호스트된 경우, 데이터는 사용자까지 도달하기 위해 먼 거리를 이동할 필요가 없어 대기 시간이 단축됩니다.
  • 유연성: 직원과 고객을 포함한 모든 사용자는 어디서나 자신이 필요한 클라우드 서비스와 데이터에 액세스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새로운 영역으로 확장하고 해외 고객에게 서비스를 제공하고 직원의 유연한 근무를 돕는 일이 용이해집니다.

클라우드로 마이그레이션할 때 가장 큰 어려움은 무엇입니까?

물리적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 대형 데이터베이스 마이그레이션: 데이터베이스가 클라우드에서 작동하게 하려면 데이터베이스를 다른 플랫폼으로 완전히 옮겨야 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데이터베이스 이전은 쉬운 일이 아니며 데이터 양이 많은 경우에는 더욱 어렵습니다. 클라우드 공급자 중에는 데이터를 하드웨어에 옮긴 후, 다시 하드웨어를 클라우드 공급자에게로 옮기는 물리적 데이터 전송 방법을 제공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인터넷으로 대규모 데이터베이스를 이전하려면 시간이 너무 많이 소요되기 때문입니다. 인터넷을 통해 데이터를 전송할 수도 있습니다. 방법에 관계없이 데이터 마이그레이션은 많은 시간이 필요한 경우가 많습니다.
  • 데이터 무결성: 데이터를 이전하고 나면 데이터가 손상되지 않고 안전한지 전송 중 유출되지 않았는지 확인해야 합니다.
  • 운영 연속성: 기업은 마이그레이션 중에도 현재 시스템을 계속 가동하여 사용할 수 있게 해야 합니다. 현재 시스템의 일부를 온프레미스와 클라우드에 중복시켜 연속적인 서비스를 보장해야 합니다. 예를 들어, 데이터를 모두 클라우드로 복사한 후 기존 데이터베이스를 닫아야 합니다. 기업은 일시에 이전하기 보다는 한 번에 조금씩 이전해야 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온프레미스에서 클라우드로 어떻게 마이그레이션합니까?

기업마다 필요성이 다르기 때문에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에 약간 다른 프로세스가 이용됩니다. 클라우드 공급자는 기업이 마이그레이션 프로세스를 수립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대부분의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은 다음과 같은 기본 단계로 이루어집니다.

  1. 목표 수립: 어느 정도의 성능 향상을 원하고 있습니까? 레거시 인프라는 언제 중단할 것입니까? 측정할 목표를 수립하면 마이그레이션 성공 여부를 판단하는 데 도움이 됩니다.
  2. 보안 전략 수립: 클라우드 사이버 보안 접근법은 온프레미스 보안과 달라야 합니다. 클라우드에서는 기업 자산이 방화벽 뒤에 있지 않으며 네트워크 경계도 사실상 존재하지 않습니다. 클라우드 방화벽이나 웹 애플리케이션 방화벽을 배포해야 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3. 데이터 복사: 클라우드 공급자를 선택한 후 기존 데이터베이스를 복제해야 합니다. 이 작업은 마이그레이션 프로세스 중 연속적으로 진행하여 클라우드 데이터베이스를 최신 상태로 유지해야 합니다.
  4. 비즈니스 인텔리전스 이동: 코드를 수정하거나 다시 작성해야 하는 경우도 있을 수 있습니다(아래 참조). 이는 부분적으로 진행하거나 한 번에 진행할 수 있습니다.
  5. 온프레미스에서 클라우드로 프로덕션 전환: 클라우드가 가동하기 시작합니다. 이제 마이그레이션이 완료된 것입니다.

이 단계에서 온프레미스 인프라를 폐쇄하는 기업도 있지만, 백업이나 하이브리드 클라우드의 일부로서 레거시 시스템을 유지하기도 합니다.

기업은 어떤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전략을 채택해야 합니까?

영향력이 큰 정보 기술 기업 Gartner는 클라우드로 마이그레이션하는 조직에 맞는 대안을 다섯 가지로 설명합니다. 이러한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전략은 일반적으로 "5 R"로 알려져 있습니다.

  • 리호스팅(Rehost) - 리호스팅은 "동일한 일을 하되 클라우드 서버에서 하는 것"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 전략을 선택한 기업은 IaaS(Infrastructure-as-a-Service) 공급자를 선택하고 해당 인프라에 애플리케이션 아키텍처를 재구축합니다.
  • 리팩터링(Refactor) - 리팩터링을 선택한 기업은 기존 코드와 프레임워크를 재사용하지만, 리호스팅에서 IaaS를 사용하는 것과 달리 PaaS(Platform-as-a-Service) 공급자의 플랫폼에서 애플리케이션을 운영합니다.
  • 수정(Revise) - 이 전략은 부분적으로 코드베이스를 다시 작성하거나 확장한 후, 리호스팅이나 리팩터링에 의해 배포하는 것입니다(위 참조).
  • 재구축(Rebuild) - "재구축"은 처음부터 PaaS 제공 업체의 플랫폼에 애플리케이션을 다시 쓰고 재구축하는 것을 의미합니다. 이는 노동 집약적인 과정이지만, 개발자가 PaaS 업체의 현대적 기능을 활용할 수도 있습니다.
  • 교체(Replace) - 낡은 애플리케이션을 모두 버린 후, 이미 구축된 제삼자 업체의 SaaS(Software-as-a-Service) 애플리케이션으로 전환할 수도 있습니다.

기업은 어떤 스타일로 클라우드를 배포해야 합니까?

기업은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전략과 더불어 마이그레이션이 완료된 후 클라우드 배포 형태를 결정해야 합니다.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는 두 가지 이상의 환경을 혼합하여 퍼블릭 클라우드, 프라이빗 클라우드, 온프레미스 레거시 데이터 센터를 결합하여 이용하는 것을 말합니다. 팀이 여러 사무실에 흩어져 있다면 긴밀한 소통이 필요한 것처럼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배포가 성공하려면 배포된 모든 클라우드와 데이터센터를 긴밀히 통합해야 합니다.

멀티클라우드는 둘 이상의 퍼블릭 클라우들 결합한 것을 말합니다. (퍼블릭 클라우드는 둘 이상의 고객이 공유합니다.) 멀티클라우드는 이중화/백업, 비용 절감 또는 다른 클라우드공급자의 기능 활용 등 다양한 목적에 맞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기업이 한 클라우드 업체의 단일 클라우드를 배포하는 것이 늘 가능하지는 않지만, 하나의 대안이 됩니다. 클라우드 공급자는 퍼블릭 클라우드와 프라이빗 클라우드를 모두 제공합니다. 프라이빗 클라우드는 다른 기업과 공유하지 않는다는 점이 다릅니다.

Cloudflare는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을 어떻게 지원합니까?

Cloudflare는 성공적인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에 필요한 DNS, 부하 분산, Cloudflare WAF 등의 다양한 성능 및 보안 제품에 대해 단일 제어판을 제공합니다. 이들 제품은 모두 통합되어 단일 대시보드에서 제어할 수 있습니다(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사례 연구 참조). Cloudflare는 퍼블릭 클라우드, 프라이빗 클라우드,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멀티클라우드 등 모든 유형의 클라우드와 간편하게 통합됩니다.

클라우드 컴퓨팅의 작동 원리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세요.